인형뽑기방에 공급되는 캐릭터 인형이 짝퉁이라면?!!!

인형

관세청은 지난 4월25일부터 6월2일까지 ‘인형뽑기방’을 일제 단속한 결과,

시가 72억원 상당의 가짜 봉제인형 52만점을 적발했다고 9일 밝혔습니다.

봉제인형 수입업자들은 일반인들이 외형만으로 가품과 정품 인형을 구별하기 어려운 점을 악용해 정품 대비 약 30~40% 저렴하게 위조 캐릭터 봉제인형을 뽑기방에 공급했습니다.

가짜 캐릭터 인형 일부에선 환경호르몬이 기준치의 300배를 초과한 경우도 있어, 상황의 심각성을 더했습니다.

관세청은 “일부 가짜 인형에서 검출된 프탈레이트계 가소제(可塑劑)는 인체에 해로운 환경 호르몬으로서 소비자들의 주의를 요한다”고 밝혔는데요.

관세청은 “인형뽑기방을 이용하거나 봉제인형을 구매할 때 유해성분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받은 KC인증마크를 확인하는 것”과 동시에 “인형의 봉제·마감 상태, 행태 등을 확인해 정품과 가품을 구별하고 정품 인형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서울=뉴스1) 송영성 인턴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