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복만 챙기면 오산! 진짜 중요한 건 파우치 속 아이템.

0

너 나 할 것 없이 산으로 바다로 떠난다는 바캉스 시즌이 시작되었다. 뷰티에 관심 있는 여성이라면 휴가를 떠나기 전 파우치 속 아이템 점검은 필수! 여름 바캉스에 딱 맞는 뷰티 아이템을 소개한다.

3

보습 충전은 시트 마스크로 편하게

해외로 휴가를 떠난 다면 건조한 기내에서 피부 보습에 신경 써야 한다. 기내는 건조함은 물론 습도가 낮기 때문에 피부 트러블이 발생할 수 있다. 또한, 피부 회복 속도가 현저히 느려질 수 있으므로 보습은 필수 중 필수! 촉촉한 피부를 유지하기 위해 수분 공급에 용이한 마스크 시트를 활용하는게 좋다. 비행기 안에서도 손쉽게 사용할 수 있어 즉각적인 수분 공급이 가능!

 

2

다리 슬리밍 제품으로 편안하게

휴가를 떠났는데 숙소 안에만 있을 순 없다. 주변 관광지를 돌아보고 그간 못 했던 쇼핑으로 스트레스를 날려버려야 하기 때문. 평소보다 더 많은 양을 걸어 다닐 수 있기 때문에 슬리밍 제품을 준비하자. 슬리밍 제품을 다리 곳곳에 발라 마사지해주면 부기를 완화시키고 혈액 순환에 도움을 줄 것이다.

 

5

자외선 차단제로 철벽 방어

뜨거운 태양 아래 노출된 피부는 색소 침착이 발생하거나 피부 노화가 이뤄질 수 있다. 외출 전 최소 30분 전 피부에 흡수시키는게 좋고 자외선 차단제를 바른 후 모자나 양산 등으로 피부 노출을 최소화하는게 좋다.

 

4

태닝 오일로 더 섹시하게

여름 하면 빠질 수 없는게 바로 태닝이다. 태닝을 할 때 필요한 건 바로 태닝오일! 어두운 컬러의 오일을 사용할 경우 빠르고 선명한 태닝이 가능하다. 태닝을 하기 전에도 자외선 차단제를 충분히 발라주어야 한다는 점을 잊지 말자

 

6

쿨링 제품으로 피부의 열을 식히자!

여름휴가를 즐기다 보면 피부 온도가 달아오르기 마련. 열에 의한 자극으로 피부의 온도는 높아질뿐더러 통증이 발생할 수 있다. 높은 피부 온도는 탄력을 떨어트리고 노화를 진행 시킬 수 있다. 달아 오른 피부를 쿨링 제품을 이용하여 온도를 낮춰주자. 피부를 식혀줄 뿐만 아니라 진정 효과까지 있는 알로에 제품이라면 더욱 좋다.

 

1

노폐물을 말끔히 제거시켜 줄 클렌징

하루 마무리를 하는 숙소에서도 관리가 필요하다. 이럴 땐 파우치 속 클렌징 제품을 꺼내보자. 여러 번 덧바른 자외선 차단제와 땀, 바닷물과 모래 등 피부에 쌓인 노폐물은 모공을 막고 피부 트러블을 발생시킬 수 있다. 자극 없는 클렌징 워터로 1차로 세안을 한 후 풍부한 클렌징 폼을 사용하여 노폐물을 말끔히 제거하자

 

여기서 보너스! 여행갈 때 화장품 덜어가는 방법으로 파우치 부피를 줄여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