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사는 게 벼슬도 아니면서, 지방 사람들 무시하기 있긔없긔?

사람 사는 곳 다 똑같은데 지방에서 왔다고 하면 꼭 하는 편견 가득한 말말말!

근데 맞는 말도 많아서 넘나 뼈맞는 고통…ㅠㅜ

 

1. 사투리 관련 말

어설픈 사투리 따라하면서 말 걸면 불쾌지수 UPUP

 

하지만 고향에 내려가면…

통화 할 때나 고향에선 자연스럽게 다시 사투리가 나오기도 하지만 나도모르게 서울 말투 쓴다고 뭐라고 함ㅠㅠㅠㅠ 어느 장단에 춤을 춰야할지..

 

 

2. 아 거기? 혹시 00 알아?

아니 서울 산다고 하는 사람들끼리 이런 거 물어보는 경우 한 번도 못봄.

아무리 작은 지방이라도 인구 최소 몇만명인데 어떻게 다 아는 사이입니까 참나…

 

3.너네 수학여행 가까워서 좋겠다

우리는 수학여행 서울로 갑니다…부들부들

 

4. 투표 꼭 해라

요즘은 부재자 투표 따로 신청 안 하고 편하게 투표할 수 있으니 제발 걱정 좀 하지 말고 본인이나 잘 하십쇼!

 

5. 지방=시골이라는 편견

서울만 아니면 무조건 시골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 꼭 있다

서울도 서울 나름이듯 지방도 서울만큼 큰 곳 엄청 많거든요?!?

 

6. 거기에 00있어?

시골인 거 확인하려는 듯 물어보는 거 너무 싫다. 근데 더 싫은 건 진짜 없다는 거 (-公- ;)

 

7. 고향 어떻게 내려가니

맞아.. 기차표 구하기 넘나 힘든 것. 부모님이 올라오시는 게 빠를 거 같다는 생각을 종종하지만 서울집 넘나 좁은 것…

 

8. 지역 특산물 나랑 연결시키기

자매품 :

인천 – 야 인천사람 기 쎄다며

강원도 – 창고에 감자 쌓여있니?

전주 – 맨날 비빔밥 먹겠네

길에서 만난 외국인이 말 걸었을 때 대처법(feat. 영국남자 조쉬)

“Excuse me…” 어디선가 들려오는 듣기평가.. 가 아니라 나에게 다가오는 외국 사람?!?!
그래 글로벌 시대에서 이 정도는 아무 것도 아닌데… 왜이렇게 심박수가 증가하지?
길에서 만난 외국 사람이 말을 걸었을 때 대처법!

혹시 난가? 돼지들이 꼭 하는 말말말

먹을 것을 너~무 좋아하는 사람들 모여랏!
배고픈 다이어터 vs 행복한 돼지 중에 고르라면 일말의 고민도 없이 행복한 돼지를 선택하는 우리들이 입에 달고 사는 말말말
다이어트? 응 안해~^^ 그건 내일 하는 거얌

이별을 실감하는 순간들

사랑하던 누군가와 헤어지더라도 이별했음이 바로 와닿지는 않죠.
그러다 문득, 그 사람이 내 옆자리에 없다는 걸 깨달았을 때가 있는데요.
가슴아픈 공감, 이별을 실감하는 순간들!

(※서러움주의) 지방사람이면 꼭 들어본 말말말

서울 사는 게 벼슬도 아니면서, 지방 사람들 무시하기 있긔없긔?
사람 사는 곳 다 똑같은데 지방에서 왔다고 하면 꼭 하는 편견 가득한 말말말!
근데 맞는 말도 많아서 넘나 뼈맞는 고통…ㅠㅜ

이제 제발 그만! 오지라퍼 대처법

날 좀 내버려둬…!(절규)
시도때도 없이 참견하는 오지라퍼 대처법!

여자라면 공감! 생리일 때 서러운 순간들

여자라면 한 달에 한 번씩 찾아오는 고통 생리!! 생리가 왜 힘든지 잘 모르겠다구요? 바로 이런이런 이유들 때문에 얼마나 서러운데!!ㅠㅠㅠ
물론 사람마다 다를 순 있지만 생리가 아무렇지 않은 건 절대절대 아니라는 거.
여러분은 어떨 때 가장 서럽나요?

꼴불견 닭살커플 대처법

항상 사이좋은 내 친구커플^^ 하지만 내 앞에서도 여전히 너무나도 사이가 좋다면? 솔로인 것도 서러운데 꼴불견을 내 눈앞에서 보자니 너무너무 화가 난다!!

솔직히 언젠가는 써먹을
인.생.대.처.법 구독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