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집에 없는 척 한다

이제 막 나왔다는 엄마…

(갑자기 사극톤) 소인에게는 아직… 효과음이 남았소이다…

후다닥 노트북 열어서 자연의 소리를 찾아 재생! 혼을 담은 연기까지 곁들이면 무사 통과~~

 

 

2. 친구 물건을 맡았다고 한다

이미 엄마가 도착하셨다면?!

빠르게 머리를 굴린다. 세상에서 제일 쉬운 게 남탓이라고 했던가!!

딱 떠오르는 친구 대면서 “걔 거야~” 하면 엄마도 그러려니~~~

 

 

3. 가족을 위한 선물이라고 한다

엄마가 끊임없이 의심을 하신다면,

아깝긴 하지만 손에 쥐어주는 수 밖에 (?)

다 소중한데 그나마… 그래 그나마 덜 아까운 것으로 준다 (흑흑)

 

 

4. 택배를 불러 친구 집으로 보낸다

이건 최후의 방법이자, 가장 좋은 방법이긴 한데…

한 시간 안에 집으로 가지러 와 주는 택배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

어플로 쉽게 신청할 수 있고, 검증된 픽커가 안전하게 픽업해주니까 안심~~

게다가 가격도 5500원… 완전 이득이죠? :)

 

 

5. 엄마를 입덕시킨다

좋은 건 나눌수록 행복하다고 했습니다.

예쁜 내 새끼들, 엄마와 함께 보면서 자연스레 입덕길 걸으시도록… (?)

노래 같이 들으면서 공감대 형성하면 얼~마나 좋게요!

 

 

 

미리미리 알아두고, 혼나기 전에 써먹는 센스! 잊지 마세요!! XD

 

자세한 사항은 홈픽 홈페이지에서! <알아보기>


 

* 본 콘텐츠는 ‘홈픽’의 제작 지원으로 만들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