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deoembed type=”youtube” url=”https://youtu.be/wSzZ303j8qs” title=”1″ playbar=”1″ width=”100%” height=”330″ danawa=”1″ ]

1122_01

“7월 예술의 전당 정기공연 중에 아이랑 여자분이셨는데 큰소리를 내셨어요.
‘무슨 일이 있나?’ 싶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까 자폐성 반응을 보이신 것 같더라고요.”

1122_02 1122_03 1122_04 1122_05 1122_06 1122_07 1122_08 1122_09

“평소에 클래식 공연을 가고 싶어도 가기 어려웠던 분들이 계시는데,
자폐성 발달장애를 가진 분들과 그 가족들을 초청해서 연주를 해드릴 예정이예요.
관객들이 서로 눈을 마주치고 둥그렇게 앉을 수 있고,
신나는 곡을 할 땐 신나는 반응을 보이셔도 되고.
오롯이 그 분들을 위해서 준비한 공연이예요.”

1122_10 1122_11 1122_12 1122_13 1122_14 1122_15

서울시립교향악단은 지난 10일, 그동안 클래식 공연 문화를 향유하지 못했던
발달장애아동들을 위한 특별한 클래식 공연을 기획했습니다.
종로구 천도교 중앙대교당에서 개최했던 공연‘클래식 스페이스-함께!’에선
자폐성장애로 음악치료를 받고있는 첼리스트 이성준군과
바이올리니스트 곽동규군이 함께 연주했습니다.

1122_16

“저희가 할 수 있는 건, 이런 공연을 많이 준비하는 것 밖에 없어요.”

서울시립교향악단이 발달장애아동들을 위해 기획한 공연은
공연을 관람했던 관객들뿐만 아니라, 지금 이 인터뷰를 보고 있는
많은 이들에게도 따뜻함을 선사해주고 있는 것 같네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