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도 봉투로 채소, 과일들을 더욱 싱싱하게 보관해 보세요

더 이상 맘상하게 버리지 않아도 돼요.
포도 봉투를 활용하면 채소나 과일을 2주이상, 길게는 한 달까지도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다.
준비할 것들
포도 봉투, 냉장고 공간, 야무진 살림 솜씨

요즘 마트에서 판매하는 채소는 신혼부부나 1인 가구들에게는 소량은 너무 비싸고 대용량을 사자니 다 먹기가 어려워 상하거나 변질되는 경우가 많다. 채소별로 보관 방법도 다르기 때문에 복잡하고 도리어 음식물 쓰레기가 늘어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이런 고민을 획기적으로 줄여줄 방법이 있다. 그것은 바로 포도 봉투를 사용하는 것이다.

포도 봉투로 채소, 과일들을 더욱 싱싱하게 보관해 보세요

포도 봉투를 활용하면 채소나 과일을 2주 이상, 길게는 한 달까지도 신선하게 보관할 수 있다고 한다.

종이(한지) 재질이 습도를 조절해 줘요

보통 우리는 채소를 위생 비닐 봉지에 담아 둔다. 시간이 지나면 그 속에서 채소가 무르거나 시들해지는 경우가 많지만 포도 봉투는 통기성이 있는 재질로 되어 있어 습도 조절을 해주어 세균이나 곰팡이의 증식을 완화해 준다. 또한, 종이 재질이 채소에서 나오는 수분을 잘 흡수하여 보송보송하게 만들어 준다.

냉장고 공간 확보에도 편해요

보통 채소통으로 보관해 두기도 하지만 공간을 많이 차지한다. 또한 먹고 남은 채소에 따라 통 바꾸기도 귀찮은게 사실인데 포도 봉투를 쓰면 그런 불편함이 사라진다.

포도 봉투라 하여 포도만 보관할 필요는 전혀 없다. 다양한 채소의 보관이 가능하다. 저렴해서 사 온 양상추는 기본이고, 대파 자른 것 , 두고두고 먹을 마늘까지 모두 보관이 가능하다.

이 정도면 신선한 채소와 과일의 보관으로 더 이상 버리지 않아도 되어 맘이 상할 필요가 없는 꿀템인듯 하다. 포도 봉투는 온라인에서 쉽고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이 포스팅은 쿠팡 파트너스 활동의 일환으로, 이에 따른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습니다.”




글쓴이

당신의 일상을 바꿔줄 세상의 모든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쉐어하우스

쉐어하우스에서는 ‘세상의 모든 노하우’를 공유하기 위해 제보와 기고를 통해 당신의 노하우를 글로 공유합니다. 당신의 경험과 노하우가 다른 이에게 큰 도움이 됩니다. 당신의 노하우를 공유 해주세요. [제보&제휴 하기]

하우스메이트 되기! 

info@shareho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