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숫가루를 타먹다가

문득 떠오른 아이디어.

요즘 유행한다는 달고나 커피. 커피는 잘 못 마시는데…

이걸로 달고나 커피를 만들어보면 어떨까? 젓는 건 똑같은데…

그래서 한 번 해봤습니다. 미숫가루로 달고나 라떼 만드는 방법.

우선 넓은 그릇에 얼음 한 판을 붓습니다.

휘핑을 만들 거거든요. 차가운 온도에서 더 수월하게 만들어집니다.

위에 조금 작은 유리볼을 올리고

휘핑크림을 절반쯤 부어줍니다. 약 130ml정도겠네요.

원래 달고나커피는 커피:설탕:물=1:1:1의 비율이 정석 레시피죠?
미숫가루로 만들기 위해서는 휘핑크림의 힘을 조금 빌려야 합니다…

미숫가루를 2수저 넣고

흑설탕을 3수저 넣어줍니다.

이 흑설탕이 달고나 맛과 색을 내는 비법!

이제 인고의 시간입니다. 내용물을 잘 섞고 휘저어주세요.

최대한 빨리, 많이 젓는 게 좋아요.

색깔이 제법 달고나 같아졌죠?

중간중간 농도를 확인하면서 저어줍니다.

아직은 색깔이 아쉬워서 흑설탕을 1수저 반 정도 더 넣었어요.

입자가 큰 흑설탕을 추가하면 훨씬 되직해집니다. 맛과 농도를 고려해서 취향껏 넣어주세요!

시간은 약 10분, 횟수는 700번 정도. 그렇게 나온 결과물입니다.

유리컵에 우유를 붓고

만들었던 미숫가루 휘핑을 올려줍니다.

모양도 예쁘게 다듬어주세요.

흑설탕의 달달함, 우유의 부드러움,

그리고 미숫가루의 고소함까지 더해진 달고나 라떼 완성!

카페인이 잘 받지 않는 분들에게도 딱!

궁금하지만 어마어마한 커피 양에 엄두가 나지 않았다면 미숫가루로 도전해보세요!

슬로움 [slow:um] 채널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