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una 11

우선 저가 무한리필 참치집에가면 이런 하얀빛깔의 회가 많이 나옵니다.

tuna 12

이런 것들은 보통 황새치흑새치인데요, 넓게 보면 참치의 한 종류라고도 할 수 있지만 우리가 보통 ‘진짜 참치’라고 부르는 다랑어 종류는 아닙니다.

그렇다고 꼭 맛이 없다는 건 아니고, 가볍게 합리적으로 즐기기에는 괜찮습니다.

1.배꼽살

tuna 01

진짜 참치 배꼽에서 나온 건 아니고, 오독오독 씹는 맛에 부드러운 기름기가 묻어나오는 귀한 부위입니다.

참치집 아저씨한테 어떻게든 이쁜척을 해서도 받아야 할 1순위 부위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2.가마도로

tuna 02

참치의 위쪽 뱃살이라고 합니다.

마치 한우 등심과도 비슷한 느낌이라 한국사람들이 가장 좋아하는 부위라고 하네요.

3.머리 입천장

tuna 03

굉장히 빨갛죠? 국내에서는 잘 유통되지 않는 부위라 주로 일본에서 공수해 온다고 합니다.

4.아까미

tuna 04

참치의 등살로, 가장 대중적인 부위입니다.

식감이 굉장히 부드럽고 담백해서 맨 마지막에 입가심하듯 먹기 좋습니다.

5.주도로

tuna 05

중뱃살이라고 하는데, 참치 부위중에서 가장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합니다.

말그대로 입안에서 살살 녹는 느낌입니다.

6.꼬리살

tuna 06

가장 보편적인 참다랑어 부위라고 합니다.

지방이 가장 적어 씹는 육질이 매우 쫀득쫀득합니다.

7.아가미 속살

tuna 07

말 그대로 참치 아가미 안쪽 살입니다. 육회처럼 조물조물하게 생겼죠.

8.뽈살

tuna 08

뽈살만 찾는 매니아들도 많다고 할만큼 쫄깃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이 일품입니다.

9.오도로

tuna 09

그 유명한 대뱃살. 이름값만큼 가격도 비쌉니다. 살짝 일급 항정살같은 느낌적인 느낌이 들기도 합니다.